본문 바로가기

STEP0. 부자마인드/부자마인드

배울것이 없다고 생각할때 당신의 성장은 멈추게 된다. 배울것이 없다고 생각할때 당신의 성장은 멈추게 된다. 안녕하세요. 직장에서 벗어나 자신의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도와주는 드림빌더 꿍스뿡이 입니다. 오늘 이야기할 주제는 배움입니다. 1. 배울것이 없다고? 그러니깐 너가 그렇게 사는거다! 사람은 살아가는 모든 순간이 다 배우고, 생각하며 살아갑니다. 심지어 우리는 잘때도 생각을 하죠. 그런 우리가 배울것이 없다고 생각하는 순간 우리는 퇴보하게 됩니다. 배울것이 없다고 생각하는 가장 큰 이유는 '자만'이라고 생각합니다. 직장에서 맡고있는 일이 익숙해지게 되고, 직장상사가 하는 일보다 내가 하는 일이 더 많아지게 되고 직장상사보다 내가 더 잘한다는 소리를 주변에서 듣게되고 후배도 나의 유능함을 칭찬하게 되고 이러한 순간들이 쌓이게되고, 어느순간 직장상사보다,..
부자는 시간으로부터 자유로운 사람이다. 부자는 시간으로부터 자유로운 사람이다. 안녕하세요. 직장에서 벗어나 자신의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도와주는 드림빌더 꿍스뿡이 입니다. 오늘은 시간에 대해서 이야기 해보려고 합니다. 1. 시간으로부터 자유로운 사람 부자들의 기준은 뭘까요? 많은 사람들이 돈을 생각하실겁니다. 저도 같은 생각입니다. 부자의 가장 큰 기준은 돈입니다. 그렇지만 제가 생각하는 진짜 부자는 시간으로부터 자유로운 사람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럼 백수는 부자겠네요? 라고 태클을 거는 사람들에게는 뺨싸다구를..) 제가 생각하는 부자의 모습은 이렇습니다. 내가 어디를 가야하고, 누구를 만나고, 어떤 일을 해나가는등의 그 모든 활동들을 본인의 의지대로 선택하고 실제로 움직일 수 있는 사람. 아침에 본인이 정한 시간에 일어나고, 느긋하게 아침..
특별한 나만의 것은 평범한 보통의 것을 해나가면 찾을 수 있다. 특별한 나만의 것은 평범한 보통의 것을 해나가면 찾을 수 있다. 안녕하세요. 직장에서 벗어나 자신의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도와주는 드림빌더 꿍스뿡이 입니다. 오늘의 주제를 간단히 말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무언가를 하고 싶은데, 뭐부터 해야할지 모르겠어요. 1. 나만의 특별한 아이디어? 그거 찾을 시간에 당장 하고 싶은걸 해라. 국가에서 진행하는 창업프로그램을 해보신적이 있으신분들 많지 않으실겁니다. 저는 국가에서 지원한 창업프로그램을 해보았는데요. 결론은 그곳을 나와 제가 하고 싶은일을 했다는것입니다. 넓게는 창업, 단순히 블로그만해도 우리는 교육을 듣습니다. 이상하죠? 그냥 하면 되는데, 교육 좋아하는 우리나라 사람들은 뭐를 하려고 하면 교육부터 듣습니다. 실패에 대한 두려움, 그리고 모르는것보단 알..
내가 하고싶은 일을 하기전에 먹고살 수 있는 일부터 해라. 내가 하고싶은 일을 하기전에 먹고살 수 있는 일부터 해라. 안녕하세요. 직장에서 벗어나 자신의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도와주는 드림빌더 꿍스뿡이 입니다. 오늘 하고 싶은 이야기는 일에 관한 말입니다. 1. 어릴때의 꿈은 무엇이었나요? 여러분의 어렸을적 꿈은 무엇이었나요? 전 어렸을 적에 할아버지께서 넌 판사가 되라 라는 말씀을 많이 하셨습니다. 그리고 그게 저의 첫 꿈이되었습니다. 지금이야 판사가 되려면 얼마나 힘든과정을 거쳐하는지 몰랐으나 크면서 점점 현실적인 현실이 보이더군요. 고등학생때는 성적이 걸리고, 대학생때는 성적과 스펙을 관리하고, 직장생활에서는 일과 진급이 걸리고.. 점점 나의 꿈보단 현실에 나를 끼워 맞추면서 살아가는 모습이 보이더군요. 그래도 전공을 살리지 못하고 다른일을 하는 사람도 ..
내가 디지털노마드의 길을 가고자 하는 이유 디지털노마드의 길을 가고자 하는 이유 안녕하세요. 직장에서 벗어나 자신의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도와주는 드림빌더 꿍스뿡이 입니다. 제가 왜 디지털노마드의 길을 가고자 하는지, 그리고 그 길을 통해 이루고 싶은일을 무엇인지 제 생각을 정리하면서, 이 글을 남깁니다. 01 꿈많던 시절, 그리고 꿈만 남은 시절 저는 현재 IT쪽에서 개발일을 하고 있는 사람입니다. 학생때 저는 창업을 했습니다. 지금 생각하면 참 별다를것 없는 아이템이었죠. 그때는 스마트폰 케이스가 참 다양했어요. 기종마다 케이스의 모양이 다 달랐었죠.(지금도 그렇지만요^^;) 그래서 그때 아! 이렇게 다양한 케이스가 있고, 수요도 많으니 케이스를 만들어 보는 일을 해볼까? 라며 처음 일을 했어요. 그런데 애초에 하고자 하는바가 너무 즉흥적이..